검색
백신글로벌산업화기반구축사업단
SK바이오사이언스-CEPI, 범용 백신 개발 착수
등록인
관리자
글번호
752
작성일
2021-12-27
조회
148

SK바이오사이언스-CEPI, 범용 백신 개발 착수

 

코로나19·사스 바이러스·변이주 대응 비임상·임상 1/25천만 달러 지원

 

약업닷컴, 2021.12.21

 

SK바이오사이언스가 국제기구와 협력해 코로나19와 변이주가 속한 바이러스 계열을 전방위적으로 예방할 범용 백신을 만든다. SK바이오사이언스(사장 안재용)는 현재 임상 3상을 진행 중인 코로나19 백신 ‘GBP510’의 플랫폼을 활용해 사베코바이러스(sarbecovirus)’를 표적으로 한 백신 개발에 착수, CEPI(전염병대비혁신연합)로부터 초기 연구개발비 5,000US달러(한화 약 600억원)를 지원받는다고 21일 밝혔다.

 

사베코바이러스는 코로나바이러스의 일종으로 코로나19, 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바이러스 등과 그에 관련된 변이주가 이 계열에 속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개별 백신이 아닌 사베코바이러스 계열 전체에 유효한 백신을 개발해 향후 관련 바이러스와 변이주를 한번에 예방하는 광범위한 대응 체제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높은 시장성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CEPI의 연구개발비 지원은 변종 코로나19 및 사베코바이러스 등에 전방위적으로 대응할 백신을 개발한다는 목표 아래 관련 개발사들에 총 2억 달러를 투자하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사베코바이러스 백신 개발의 비임상, 임상 1/2, 공정 및 분석법 개발 등에 CEPI의 지원금을 활용하게 된다. 이에 앞서 GBP510 개발비 21,010만 달러를 확보한 바 있는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이번 5,000만 달러의 추가 지원으로 총 26천만 US달러(한화 약 384억원)에 달하는 코로나19 백신 관련 개발 자금을 CEPI로부터 지원받게 됐다.

 

GBP510의 합성항원 플랫폼을 적용하게 될 사베코바이러스 백신 후보물질의 수용체 결합 단백질’(RBD)에는 SK바이오사이언스의 유전자 재조합 기술과 미국 워싱턴대학 약학대 항원디자인연구소(Institute for Protein Design, IPD)자체 결합 나노입자’(Self Assembly Nanoparticle) 디자인 기술이 적용된다.

 

합성항원 플랫폼은 인플루엔자(독감), B형 간염, 자궁경부암 백신 등 기존 백신에서 장기간 활용돼 안전성과 유효성이 입증된 방식으로 개발된 것이 특징이다. 또한 28도의 냉장 조건에서 보관이 가능한만큼 기존 백신 물류망을 활용해 유통할 수 있고 접종 단계에서 해동 등의 과정도 불필요하다. 동일한 플랫폼으로 개발 중인 GBP510 역시 최근 임상1/2상 분석 결과에서 긍정적인 면역반응과 안전성을 확인하기도 했다. CEPISK바이오사이언스는 사베코바이러스 백신 후보물질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입증한 후 개발이 완료되면 수억회 접종 물량을 전 세계에 공급할 예정이다.

CEPI 리처드 해치트 CEO오미크론의 급격한 확산은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가 지속적으로 인류의 발전을 저해할 수 있음을 상기시켜 준다“CEPISK와 협력해 코로나19 사태를 통제하고 미래 감염병 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백신을 개발코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 안재용 사장은 현재 임상 3단계에 있는 GBP510의 개발을 진행하며 보여준 SK의 검증된 기술력과 생산 시스템, 이에 대한 CEPI의 두터운 신뢰가 이번 추가 협력으로 이어졌다코로나19가 각종 변이로 지속되며 인류를 위협하는 상황에서 장기적이고 근본적인 대응책을 마련하기 위해 다양한 연구개발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참고자료: https://www.yakup.com/news/index.html?mode=view&pmode=&cat=&cat2=&nid=264559 )

 

댓글 0개
성명 : 비밀번호 :